Twin Girls – 몰래한 사랑 (Secret Love)
Genre Country

LYRIC
몰래한 사랑 (Secret Love)

그대여 이렇게 바람이 서글피 부는 날에는
그대여 이렇게 무화과는 익어가는 날에도
너랑 나랑 둘이서 무화과 그늘에 숨어앉아
지난날을 생각하며 이야기하고 싶구나
몰래 사랑했던 그 여자
또 몰래 사랑했던 그 남자
지금은 어느 하늘 아래서
그 누굴 사랑하고 있을까

그대여 햇살이 영그는 가을날 뚝에 앉아서
그대여 이렇게 여미어진 마음열고 싶을때는
너랑 나랑 둘이만 들을수 있는 목소리로
네 눈물을 바라보며 이야기하고 싶구나
몰래 사랑했던 그 여자
또 몰래 사랑했던 그 남자
지금은 어느 하늘 아래서
그 누굴 사랑하고 있을까

그대여 이렇게 바람이 서글피 부는 날에는
그대여 이렇게 무화과는 익어가는 날에도
너랑 나랑 둘이서 무화과 그늘에 숨어앉아
지난날을 생각하며 이야기하고 싶구나
몰래 사랑했던 그 여자
또 몰래 사랑했던 그 남자
지금은 어느 하늘 아래서
그 누굴 사랑하고 있을까
몰래 사랑했던 그 여자
또 몰래 사랑했던 그 남자
지금은 어느 하늘 아래서
그 누굴 사랑하고 있을까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